태그: 류선영

Loading...
 <연애담>을 보고 나오면서 제목을 참 잘 지었다는 생각이 들었다. <연애담>이라는 제목은 <연애담>이라는 영화를 더하거나 덜한 것 없이 설명한다. <연애담>은 윤주(이상희)와 지수(류선영)의 연애담이다. 그들의 이야기를 술자리에서, 작업실에서 전해 듣는 것 같은 영화이다. 관객은 영화 속 윤주의 친구인 영호(박근록)처럼 윤주의 이야기를 전해 듣는다. 영화가 끝나면 오뎅탕이나 김치찌개에 소주 한 병이 생각난다.  영화 속 인물들은 지극히 현실적이다